영국노팅엄대학교닝보캠퍼스

중국차(오룡차/녹차/홍차/화차/흑차)

중국유학 꼭 알아야 할 중국생활유용정보

« 중국대학유학부 중국조기유학부 »

여기에서는 중국차의 종류, 중국차 마시는 법 등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자.


중국차(茶)의 역사

차(茶)라는 명칭은 여러 음료에서 사용되지만 정확하게는 학명이Camellia Sinensis인 차나무의 어린잎을 따서 가공한것을 이른다. 차의 시작은 전설로 살펴보는 방법, 기록을 살펴보는 방법, 두 가지로 나누어 볼 수 있다. 전설에 의하면 중국 고대 삼황(수인,복희,신농)중의 한 사람인 신농이 초목의 식용과 약용 가부를 알아보기 위해 산천을 돌아다니며 먹어보다가 독초에 중독이 되었는데 우연히 바람에 날려온 나뭇잎이 있어 씹어보았더니 해독이 되었다는 설이 있다. 그러나 차나무는 그 이전부터 존재하였기 때문에 약 5천년전 부터 음용되었다고 추측된다. 남겨진 기록을 살펴보면 B.C 200년전 주공단(周公旦)의 이아. 석목편(爾雅. 釋木篇)에 가장 오래된 기록이 있고 사기(史記)에 의하면 B.C 1066년 서주(西周)의 파촉지방에서 차의 재배가 행해졌으며, 춘추전국 시대에는 한족과 소수민족에 의해 본격적인 차의 역사가 시작 되었다고 한다. 차는 처음에는 질병치료나 예방, 제례등의 의식에 사용되었다가 점차 기호음료로 만들어진다. 우리나라의 경우 인도에서 허왕후가 차종자를 가져와 남쪽지역에 심었다는 설이 있고, 신라 흥덕왕(興德王)3년에 김대렴(金大廉)이 당나라로부터 차종자를 가져와 지리산에 심었다는 기록이 전해진다. 신라, 고려시대에는 음다풍습이 성행하였으나 조선시대로 접어들어 성리학이 도입되면서 사원 중심이던 음다풍습이 사원쇠퇴와 함께 위축되기 시작한다. 그러한 시기에도 다인(茶人)들은 배출되었으며, 대표적인 다인으로, 서산대사(西山大師)와 매월당(梅月堂) 김시습(金時習) 다산(茶山) 정약용(丁若鏞), 추사(秋史) 김정희(金正喜), 초의선사(草衣禪師)등을 들 수 있다. 특히 초의선사는 동다송(東茶頌)을 저술하였고, 차의 다성(茶聖)이라 불리워진다.


중국차(茶)의 종류

중국차의 종류로는 발효정도에 따라 녹차, 백차, 황차, 오룡차, 홍차, 흑차, 화차로 나누어 볼 수 있다.

녹차(綠茶 lu-cha)

중국에서 생산량이 가장 많은 차 중의 하나로서 전국 18개 차 생산지역 모두 녹차를 생산하고 있다. 중국의 녹차는 품종이 많기로 세계에서 으뜸으로 해마다 수만 톤이 수출되며, 세계 차 시장에서 녹차 무역량의 70% 내외를 차지한다. 중국의 전통녹차인 미차(眉茶)와 주차(珠茶)는 그 향기가 높으면서도 맛이 순수하고 모양이 아름답고 여러번 달여 먹을 수 있어 국내외 소비자들로부터 높은 환영을 받고 있다. 중국 녹차는 크게 초정, 홍청, 쇄청, 증청으로 나눈다. 초청은 중국녹차의 대종을 이루는 생산품으로 장초청(長炒靑), 원초청(圓炒靑), 세눈초청(細嫩炒靑)등이 있다. 홍청은 신선한 잎을 쪄서 비빈 후에 불을 쬐어 말린 녹차이다. 홍청녹차는 초청녹차처럼 반지르 하다거나 단단하지는 못한 편이며. 줄기가 튼튼하고 싹이 보이며 하얀 솜털이 드러나 있다. 대다수의 색깔이 푸르게 윤이 나며, 달여 낸 후의 찻물은 향기가 상큼하고 맛이 깔끔하며, 잎이 가라앉으면 연한 녹색으로 아주 밝다. 보통홍청과 세눈홍청 두 가지로 나눈다. 쇄청은 싱싱한 잎을 쪄서 비빈후 햇볕을 쬐어서 말린 녹차이다. 증청녹차는 중국 고대에서 가장 일찍 제다 된 차 중의 하나로서 나른하게 한 뒤 다시 비벼서 말려 만든 것이다. 증청녹차는 보통 색깔이 푸르고, 찻물이 푸르고, 잎이 푸른 3록(綠)의 특징이 있으며, 보기에도 아름답다. 당. 송 시대에 특히 성행된 증청제다법은 불교의 전래와 함께 일본으로 건너가 전해진 뒤, 일본에서는 현재까지 이런 종류의 제다 방법을 쓰고 있다. 증청녹차는 일본 녹차의 대종을 이루는 생산품으로 일본다도에서 음용 하기 위하여 취하고 있는 차잎 역시 증청녹차의 하나인 말차(沫茶)이다.

대표적인 차

초청녹차: 서호용정(西湖龍井), 벽라춘(碧螺春), 고저자순(顧渚紫荀)등
홍청녹차: 황산모봉(黃山毛峰), 천목청정(天目靑頂), 태평후괴(太平魁)등
증청녹차: 은시옥로(恩施玉露)등

마시는 방법

1. 차호(작은 차주전자)나 도자기컵 또는 투명한 컵에 찻잎을 1인 기준 2∼3그램을 넣는다.
2. 생수를 끓여서 60-70℃ 로 식혀 부어서 1∼2분간 우려내어 마신다.

※ 특급차 일수록 물의 온도를 낮추어야 제 맛을 낼 수 있다.

백차(白茶 bai-cha)

백차는 주로 복건성의 여러 지방에서 생산되며 대만에서도 소량 생산된다. 백차에 사용되는 원료로는 대백차의 튼튼하고 큰 싹만으로 제다 하는 백아차(白芽茶)와 하나의 싹에 두 세 잎이 있거나, 단 한 잎짜리를 가려 따서 제다 한 백엽차(白葉茶) 두 가지가 있다. 백차는 일반적으로 싹이 통통하고 잔털이 많은 복정대백차(福鼎大白茶)와 같이 갓 나온 잎에 하얀 솜털이 많은 품종을 골라서 사용하는데, 다 만들어진 완성품에는 하얀 잔털이 덮여 있어 아주 소박하고 단아하며 찻물이 맑고 담담하여 그 맛이 깔끔하다.

대표적인 차

백아차: 백호은침(白毫銀針)등
백엽차: 백모단(白牡丹), 공미(貢眉), 수미(壽眉)등

마시는 방법

1. 차호나 도자기 컵에 찻잎을 1인 기준 2∼3그램을 넣는다.
2. 생수를 끓여 낸 후 약 70∼80℃ 정도의 식힌물을 부어 우러나면 마신다.

※ 홍차를 우릴 때 백차잎을 두서넛잎 넣어 우려 마셔도 좋다.

황차(黃茶 huang-cha)

'노란 찻물에 노란 잎'이 품질의 특징이다. 황차를 제다하기 위한 원료로 황아차(黃芽茶), 황소차(黃小茶), 황대차(黃大茶)가있는데, 황아차는 가늘고 여린 한 싹짜리나 싹 하나에 한 잎짜리를 말하며, 황소차는 가늘고 여린 싹잎이며, 황대차는 싹 하나에 두세 잎짜리나 싹 하나에 너댓 잎짜리를 말한다.

대표적인 차

황아차: 군산은침(君山銀針), 몽정황아(蒙頂黃芽), 곽산황아(藿山黃芽) 등
황소차: 위산모첨, 북항모첨(北港毛尖) 등
황대차: 곽산황대차 등

마시는 방법

1. 차호나 도자기 잔을 사용하며, 차호크기의 삼분의 일 정도의 잎을 넣는다.
2. 생수를 끓여 낸 후 약 80∼90℃ 정도의 물을 부어 우러나면 마신다.

오룡차(烏龍茶 wu-long-cha)

오룡차(우롱차 wulong cha)는 불발효차와 완전발효차 사이의 반발효차(半醱酵茶)이다. 반발효차는 발효한 정도 따라 경미하게 발효한 경반발효차(輕半醱酵茶 10-20%), 이보다 발효도가 높은 중반발효차(中半醱酵茶 40-60%), 이보다 더욱 발효도가 높은 중반발효차(重半醱酵茶 40-60%)로 나눈다. 오룡차는 불발효차와 완전발효차의 풍미를 함께 지니고 있는 차로서 겉모양의 색깔이 청갈색인 까닭에 청차(靑茶)라고 부르기도 한다. 경반발효차는 녹차에 가까울수록 겉모양의 색깔이 녹색을 띠고 녹차 맛에 청향이 강하게 나며 중(重)반발효차는 홍차에 가까울수록 겉모양의 색이 빨간 색을 띠고 홍차 맛이 강하게 난다. 물에 우려낸 찻잎을 보면 빨간색과 푸른색이 함께 나타나는데 빨간색 부분은 발효가 된 것이고 푸른색 부분은 발효가 되지 않은 것이다. 따라서 빨간색에 가까울수록 많이 발효된 차이다. 좋은 오룡차를 우려보면 찻잎의 가운데는 전혀 발효가 되지 않은 녹색이고, 가장자리는 발효가 된 빨간색을 띠는데 이를 가르켜 '푸른잎에 빨간 띠'라고 이름한다. 발효정도가 가벼울수록 향기가 강하고 반대로 많이 발효할수록 쓰고 떫은맛이 적어진다. 모든 오룡차는 자연적인 꽃향기가 있고 과일향이 있으며, 우려낸 차는 진하고 부드러운 맛이 나며 그 향기가 오랫동안 입 속에 남아 있고, 찻물의 색은 발효정도에 따라 노란색에서부터 연한 녹색, 연한 홍색까지 다양하다. 오룡차는 다 자란 찻잎을 사용하여 제다 하는데 그 이유는 다 자라서 펼쳐진 찻잎만이 오룡차의 독특한 향기와 맛을 제대로 낼수 있기 때문이다. 오룡차는 맛보다 향을 중요시하는데 때문에 만들 때는 쓰고 떫은 맛은 가볍게 하고 산뜻한 꽃 향을 갖도록 한다. 대체로 기온이 높은 고산 지역에서 생산된 오룡차가 수색과 맛, 향이 강하고 품질이 좋은데, 그것은 일교차가 큰 지역에서의 찻잎이 방향성분이나 이들 유도물질이 많이 생겨 차의 향이 강해지기 때문이다. 많은 명차급의 오룡차들이 해발 1500∼2000m의 고산지대에서 생산되는 이유도 여기에 있다. 오룡차는 복건성, 광동성, 대만 등지에서 생산되며 그 지역에 따라 분류하면 민남오룡, 민북오룡, 광동오룡(廣東烏龍) 대만오룡(臺灣烏龍)등 네 종류로 나누는데 특히 민남지역은 오룡차의 발원지로 여기서부터 민북과 광동, 대만등으로 전해졌다. 또한 잎의 품종에 따라 오룡, 수선, 철관음, 기종, 색종, 포종등으로 나누는데, 오룡, 수선, 철관음, 기종 등은 하나의 품종이고 색종은 여러 품종을 혼합하여 제다 하였거나, 단일 품종으로 제다 된 것 몇가지를 섞은 것을 말하며, 포종 이란 잎을 시들게 한 정도가 약한 것을 말한다. 이중 오룡품종은 시들게 하는 정도가 심하고 찻물이 금황색으로 아주 밝으며 맛이 농후하고 익은 과일과 같은 향기를 지닌 품종이다.

지역별 분류

민남오룡: 안계철관음, 안계황금계, 민남수선, 민남색종
민북오룡: 민북수선, 무이수선, 무이암차(백계관, 수금귀, 대홍포, 철라한, 육계)
광동오룡: 봉황단종, 봉황수선, 광동색종
대만오룡: 포종차, 고산오룡, 백호오룡, 대만철관음

마시는 방법

1. 차호나 도자기 컵에 차 잎을 적당량 넣는다.
2. 생수를 끓여 낸 후 약 80∼90℃ 정도의 물을 부어 우러나면 마신다.

※ 경발효차는 물의 온도를 70℃정도로 우려내고, 중발효차는 90℃정도로 우려낸다.

홍차(紅茶 hong-cha)

찻물도 빨갛고 잎도 빨간 홍차의 주요 품질적 특징은 발효를 거친 후에 형성된다. 발효란 차 잎중의 원래 무색이던 폴리페놀이 폴리페놀옥사이데이즈의 촉매작용으로 옥시데이젼이 되어 홍색의 폴리옥시데이즈(홍차색소)를 형성한 것이다. 이런 종류의 색소는 일부분은 물에 녹아서 빨간색 찻물이 되고 일부분은 물에 녹지 않고 잎속에 누적되어 잎을 빨갛게 변화시키는데 홍차의 홍탕홍엽(紅湯紅葉)은 이렇게 해서 이루어진다. 가장 일찍 나타난 중국홍차는 복건성 일대의 소종홍차(小種紅茶)로 이것이 발전하고 변화하여 공부홍차(工夫紅茶)가 생산되었다. 1875년 전후해서 공부홍차의 제다 방법이 안휘성 기문(祁門)일대로 전해져서 대대적인 발전을 이루었는데, 19세기경에 이러한 홍차 제다 방법이 인도, 스리랑카등의 나라들에 전해져서 홍차 제다 방법의 점차적인 발전을 이루게 되는데, 다시 재 발효 시켜 말린 홍쇄차(紅碎茶)를 만들어 내게 된다.

마시는 방법

1. 차호나 투명한 컵에 차 잎을 1인 기준 2∼3그램을 넣는다.
2. 생수를 끓여 낸 후 약 90℃ 이상의 물을 부어 홍색이 우러나면 마신다.

※ 홍차는 우유나 레몬 등 여러 가지 재료와 혼합하여 마셔도 좋다.

흑차(黑茶 hei-cha)

흑차는 일반적으로 원료가 비교적 크고 쇤 잎으로, 제다 과정 중 자주 쌓아 놓기 때문에 발효 시간이 비교적 길어져서, 잎 색깔이 까맣거나 흑갈색이 되어 진다. 흑차는 주로 변강 지구의 소수민족들에게 음용으로 공급되는데 이런 이유로 변소차(邊銷茶) 라고도 부른다. 흑모차(黑毛茶)는 각종 긴압차(緊壓茶)를 눌러 만드는 주요 원료로써, 각종 흑차로 된 긴압차는 티벳, 몽고, 위구르등의 지역에서는 일상생활의 필수품으로 하루식사는 걸러도 차는 거를수 없다고 할 만큼 음용이 생활화되어 있다. 흑차는 산지와 제다방식의 차이에 따라 호남흑차(湖南黑茶), 호북노청차(湖北老靑茶), 사천변차(四川邊茶), 전계흑차로 나눈다.

푸얼차(보이차)

푸얼차(보이차)는 종류 상으로는 흑차(黑茶)에 속하며, 중국 운남성에서 생산된 찻잎을 사용해 만든다. 보이차의 주요산지는 중국 운남성 서쌍판납(西雙版納)과 사모지구(思茅地區)에 있으며, 특히 란창강(瀾滄江) 유역이 그 중심지이다. 푸얼차(보이차)가 유명해지자 중국 정부는 쓰마오시(思茅市)라는 도시명을 2007년 4월 푸얼시(普?市)로 변경했다. 푸얼차(보이차)를 다이어트차라고 알고 있는 경우가 많은 이유는 푸얼차(보이차)의 지방분해 작용으로 다이어트 효과과 있기때문이며, 이 외에도 천연 사포닌(saponin)과 미네랄(mineral)류를 풍부하게 포함하고, 지방의 용해, 다이어트 효과, 소화 촉진, 정장 작용, 숙취, 위가 더부룩한 증상 개선, 혈당치의 상승을 억제, 혈액 순환 촉진에 효과가 있다. 또한, 면역력 강화 효과와 노화예방, 암 예방, 치아를 강하게 효과도 있다고 한다.

마시는 방법

1. 차호나 도자기 컵에 찻잎을 기호에 맞게 넣는다.
2. 생수를 끓여 낸 후 약 90℃ 이상의 물을 부어 우러나면 마신다.
(첫물은 잔을 예열 한뒤 버린다.)
※ 우려낸 찻잎을 냄비에 넣어 물을 붓고 생강, 흰파, 파뿌리, 대추등을 넣어 끓여 마시면 감기에 효과적이다.

화차(花茶 hua-cha)

찻잎과 향기로운 꽃을 한군데 묻어 스미게 함으로써 찻잎이 꽃향기를 빨아들이게 하여 만들어지는 향차(香茶)인데 훈화차(薰化茶)라고도 부른다. 주로 중국 북부지방에서 많이 소비되고 있다. 화차를 만드는 주요 꽃으로는 말리화(茉莉花), 백란화(白蘭花), 주란화(珠蘭花), 대대화(玳玳花), 유자화(柚子花), 미란화(米蘭花), 수란화(樹蘭花)등이다. 각종 화차들은 각기 독특한 특색을 지니고 있지만 대체적으로 품질이 고르고, 맑고 신령하며, 그윽한 향기와 진하면서도 순수하고 맑으면서도 시원한 맛과 아주 밝은 수색을 요구한다. 이외에도 응용차로 국화차나 장미차등 소국이나 장미의 작은 봉우리를 원료로 하여 만든 차도 있다. 화차는 여름에는 우려내어 냉장 보관하면서 적당량을 컵에 부어 얼음을 넣어 마시기도 하는데 특히, 국화차는 여름차로서 열을 내리는 효과가 탁월하다.

말리화차(茉莉花茶)

여성에게 좋은 말리화차(자스민차)는 신경불안이나 초조함 등 정신건강에 좋으며, 강력한 황산화설분으로 노화억제 및 면역력 증강, 뿐만 아닌 심혈관질환 예방 및 성인병의 개선에도 도움을 준다. 특히, 생리통 진정효과도 있어 여성들에게 좋은 차다.

마시는 방법

1. 차호나 도자기 컵에 찻잎을 1인 기준 2∼3그램을 넣는다.
2. 생수를 끓여 낸 후 약 70∼80℃ 정도의 식힌물을 부어 우러나면 마신다.


중국차(茶)의 효능

차는 살균 ,해독 ,병치료의 기능이 있을 뿐만 아니라 중추신경을 흥분시켜 주는 역할도 한다. 무더운 여름날에 차를 계속 마셔 갈증을 풀기도 한다. 여름에 더운 차로 갈증을 가실 수 있다는 것은 현대의 과학 실험에 의해서도 증명되었다. 소화와 배뇨기능을 활성화시키는데 도움을 주며, 중국의 물(석회질이 많음)이 좋지 않은 관계로 물 속의 불순물이나 독성을 제거하는 역할을 한다. 특히 기름기 많은 중국음식을 먹고 난 후 차를 마시면 기름기 제거에 도움을 준다.

중국대학영어수업과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