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매체 ‘두조일보(头条日报)’는 지난달 27일 홍콩의 각 학교에서 진행되는 신입생환영회가 사회통념을 넘어 선정성으로 문제가 되고 있다고 보도했다고 합니다.

유튜브에 올라온 관련 동영상을 보면 핫팬츠를 입고 의자에 앉아 있는 여학생의 다리를 두 남학생이 들어올리면서 입으로 여학생의 다리를 더듬는 영상으로 
관련 동영상을 본 홍콩 누리꾼들은 엄연한 ‘성폭력’이라고 비판하며,  결국 홍콩교육당국이 해당 학교에 정식으로 조사를 요청했다고 합니다.

이 같은 홍콩의 신입생 환영회는 홍콩 내 대학의 오랜 전통으로 ‘하서문화(虾薯文化)’라고 부르며, 하서(虾薯)’는 영어 ‘harsh’의 차음으로 냉혹한, 가혹한이라는 뜻이지만 
‘다른 사람을 골탕먹이는 놀이’로 변질되었다고 합니다.

대만에서도 같은 문제로 논란이 되고 있다고 합니다.

새학기가 시작하는 9월 대만 신베이시에 있는 징원과기대학교의 신입생 환영회에서도 '탈의', '이성 학우의 몸햝기' 등의 일탈 행위가 벌어져 논란이 되고 있다고 합니다.

우리 나라에서도 대학교의 신입생환영회가 병폐에 가까운 문화로 변질되면서 사회문제로 대두되고 있는데요,
비단 우리나라만의 문제는 아닌 듯 합니다.









중국유학사(China Education Center) 온라인수속센터
http://www.whychina.co.kr
TEL:(070)4655-6858

profile